오해와 착각과 무식에 관한 수다

우린 때로 어떠한 사실을 다른 사실과 혼동한다. 그 이유는 오해했거나 착각했거나 본인이 무식해서 등의 경우일 것이다(내 경우엔 대부분 무식해서). 어제 그에 관련한 경험을 몇 개 트윗했는데….

  • 고백하건데 어릴적 영화음악 프로 들으면서 ‘오리지날사운드트랙’은 정말 대단한 앨범이라고 생각한 적이 있다(시작은 이 트윗)
  • 어릴적 알고 지낸 여자’친구’에게 “고스트 보러갈까?”하자 “우리 그러지 말고 ‘사랑과 영혼’보자~”(과 이 트윗)

트위터 친구 분들이 비슷한 경험을 말씀해주셔서 무척 재밌게 읽었다. 여기 몇 가지 재밌는 트윗을 공유하도록 하겠다.

  • “미제의 앞잡이”의 미제가 메이드 인 USA인줄 알았던 저는?(iamsummerz)
  • 대학때 도서관 카드에 레닌 저작은 전부 블라드미르 일리치가 손을 댔길래 누군지 궁금해했던 적이 있다.(nannyoun)
  • 고백행렬에 동참하자면 전 나름 이른 나이에 괜히<Understanding Poetry>라는 책을 들춰 보며 Anonymous 란 시인이 정말 위대하다고 생각했습니다.(msy_marple)
  • 저는 1학년때 교양과목 수업은 전부 ‘교수진’ 선생님께서 하셔서 정말 대단한 석학이라고 생각했던 적이…(lotus0629)
  • 예전 ‘도전 골든벨’ 에서 두 명 남은 도전자들이 정답을 하나는 ‘춘희’ 하나는 ‘라트라비아타’ 라고 쓰고 각자 자기가 정답이 맞다고 하던 생각이 ^^;;(caffelazylatte)
  • 군대시절 이등병때, 고참심부름으로 빌린 영화가 제목만 보고 빌린 “섹스, 거짓말, 그리고 비디오테이프”. 머리박고 한시간 넘게 봤던 기억이…(i_benexx)
  • 유명인사들 이력에 동대학원이 빠지지 않길래 ‘동대학원은 대단한 곳이구나’ 했던 적이 있다.(parkjy1110)
  • 전 골든벨에서 답이 김시민이었는데 처음에 유시민이라고 썼었어요… ;ㅁ;(catMyojin)
  • 예전에 전 ‘찬호, 노모와 신경전’이란 스포츠 신문 헤드라인 보고, 음 박선수는 늙은 엄마와 함께 사는구나 했던 기억이..(imagechaser)
  • 스포츠 신문 헤드라인에 “한국인 박찬호, 일본인 노모”라고 뜨는 바람에 박찬호 재일교포설이 돌기도 했죠…(cafeniemand)
  • 제 중학교 때 친구, 미술시험 문제 중 비디오 아트 의 작가가 누군지 적으시오. 자신있게 백남봉.(Jardindevert)
  • 너 감독 중에 김자무씨라고 알아? / 못 들어봤는데 / 이번에 외국에서 큰 상 탔대 라디오에서 들었어 / 영화제목이 뭔데? / 커피와 담배라고.. + 수년전 일어난 실화입니다(9ooooooooo)
  • 머.. 가두리 양식장의 가두리가 지명인줄 알았다던가 이런 스토리는 더 많습니다만.. 무식이 죄는 아니겠지요.. ^^(nannyoun)

네 무식이 죄는 아닙니다. 하지만 재밌는 건 어쩔 수 없죠~

11 thoughts on “오해와 착각과 무식에 관한 수다

  1. Orca

    와 저도 ‘가두리 양식장’의 가두리가 생선 이름인 줄 안 적이 있었죠…ㅎㅎㅎ

    직장 선배 중 한사람은 프랑스 식민지 가봉에서 어릴 때 부터 살아서 한국말이 서툴렀는데, 신문에서 ‘요컨대’란 말이 하도 많이 나오길래 요컨대가 한국의 명문 대학인 줄 알았다고 합니다….^^ Yokun 大 ㅎㅎㅎ

    Reply
  2. 엔디

    에에, 저는 어린 시절 TV 뉴스를 보며 ‘김모’라는 인물이 정말 신출귀몰한 나쁜 놈이라고 생각했었어요. 어제 잡혔는데 오늘 또 나가서 사고를 치니…

    제 고교 시절 국어 선생님은 당신의 어린 시절 두 질의 한국문학전집을 비교해 보며 최서해의 ‘홍염’과 최학송의 ‘홍염’이 토씨 하나 안 틀리고 똑같다는 사실에 놀라 누가 누구 것을 베낀 것일까 하고 고민하곤 하셨다고 했어요. (…)

    Reply
    1. sticky

      ‘홍염’에 대한 에피소드는 지금도 전 무슨 소린가~? 하고 있으니 무식과 무지의 이유로 남을 비난하면 안 되는 교훈을 얻을 수 있군요 ㅋㅋㅋ

      Reply
  3. 후니

    지금 이 글읽고 뭔소린가 싶어서 다 검색해본 후에야 쓴웃음짓는 저는 뭘까요;;

    Reply
    1. sticky

      위에 썼다시피 저역시 무지한 사람이고 그것 때문에 스트레스 받을 일은 없고 다만 아는 한도내에서만 웃을 수 있는 여유를 가지면 뭐.. 되지 않을까요? 🙂

      Reply
  4. Pingback: 잠보니스틱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