쓸 만한 어플리케이션 Google Keep 소개


인간은 ‘기록하는 동물’이다. 기록하여 정리하고 그것들을 연결하여 새로운 아이디어를 떠올려서 그 아이디어를 실천하면 ‘창조’가 된다. 그런 의미에서 기록은 발전의 첫걸음이다. 웹이나 모바일에는 수많은 기록용 소프트웨어가 있다. 아래한글이 그렇고 엑셀이 그렇고 몰스킨 다이어리가 그렇다.

스마트폰에도 수많은 기록용 앱이 있다. 아이폰에 순정앱으로 장착된 ‘메모’도 그런 앱 중 하나다. 초기에는 단순하게 텍스트 위주로만 폰에만 저장되어서 다소 불편함이 있었지만 이제는 멀티미디어 저장 기능도 있고 iCloud와 연동이 되는 등의 이점이 추가되어 꽤 쓸 만한 앱이 되었다.

하지만 아쉬운 것은 웹과 연동이 되지 않는다는 점이다. 이런 단점을 커버해주는 기록매체가 유명한 Evernote다. 최근 안 좋은 소식도 들리지만 에버노트는 그 단순한 범용성과 끊임없는 개선 노력을 통해 가장 훌륭한 기록매체가 되었다. 하지만 왠지 조금은 무겁다는 느낌이 드는 것이 사실이다.

순간적으로 떠오르는 그렇지만 휘발성을 가지고 있는 메모를 적기엔 뭔가 부담스럽다. 그런데 이런 묘한 간극을 채워주는 앱이 나온 것 같다. 바로 Google Keep이다. 구글이 만든 것이니 당연하게도 내 구글 계정과 연동하여 저장이 되는 기록 매체다. 앱이나 웹 모두에서 사용할 수 있다.

멀티미디어 기능도 지원한다. 꽤 만족스럽다. 다른 이와 메모 내용을 공유할 수 있달 지 Google Doc에 저장할 수 있달 지 하는 부가기능도 꽤 있다. 개인적으로는 Google Calendar랄지 Evernote와의 호환 기능이 필요한데 아직은 못 찾았다. 어쨌든 이 정도의 기능만으로도 만족스럽다.

4 thoughts on “쓸 만한 어플리케이션 Google Keep 소개

  1. Song

    저도 이거 자주 씁니다. 회사에서 에버노트랑 원노트랑 다 막아놔서요; 게다가 아주 가볍고요

    Reply
    1. sticky Post author

      저도 회사에서 에버노트를 막아놨는데 이게 회사에서 안 막아놓았으면 좋겠네요 🙂

      Reply
    1. sticky Post author

      그렇군요. 그런데 지금 확인해보니 회사 인터넷에서 iCloud.com을 막았네요. 역시 구글킵이 짱이네요. 🙂

      Reply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