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밝혀진 힐러리 클린턴의 위선

“나는 처음부터 NAFTA 에 대한 비판자였다.”
“I have been a critic of NAFTA from the very beginning.”

현재 대통령 캠페인에 나선 유력주자 힐러리 클린턴의 말이다.

그런데 최근 11,000 쪽에 달하는 빌 클린턴 시절의 백악관 서류가 공개되면서 그의 발언이 거짓임이 드러났다고 한다. Free Press의 공동설립자인 John Nichols는 최근 Common Dreams에서 주장하기를 이 문서에

– 그는 NAFTA의 열정적인 지지자였고
– 의회에서의 조약승인을 위한 전략회의를 최소한 다섯 번 이상 주재했고
– 의회승인을 독려할 120명의 오피니언리더 여성들의 비공개 회합에서 연설했고
– 노동계, 농민단체, 환경단체, 인권단체들의 보다 나은 협약요구를 봉쇄했다

는 사실이 적혀있다고 한다.

그리고 John Nichols는 결국 클린턴의 적극적인 역할에 따라 발효된 NAFTA로 말미암아 미국은 수십만 개의 일자리를 잃었고 기록적인 무역적자에 시달리고 있으며, 멕시코에서는 수많은 농민들이 삶의 터전을 떠나 경제적 난민으로 전락하여 목숨을 걸고 미국으로 밀입국하는 신세로 전락하고 말았다고 전하고 있다.

어쨌든 이 글도 본문도 본문이거니와 댓글들의 논쟁을 읽는 재미도 솔솔했다.

먼저 militantliberal 이라는 이는 멕시코 농민들이 생업을 포기하여야 했으면 미국으로 오지 말고 멕시코 공장에 취직했으면 될 것 아니냐면서 John Nichols 의 주장이 허점이 있다고 비판하였다. nyengo 는 이에 대해 멕시코에는 분명히 공장이 있지만 이 공장은 기본적인 노동조건과 안전조건을 갖추지 않은 착취공장(sweatshops)이며 노동자들은 생활수준 이하의 임금만을 받고 있다면서 그의 발언을 비판하였다. BeForKids 는 그나마 그 공장들마저 최근 대부분 아시아로 이전했다고 전하고 있다.

vaudree 는 논쟁이 NAFTA의 옳고 그름 여부로 가고 있다며 힐러리 클린턴은 몰래 NAFTA를 지지했지만 맥케인은 대놓고 지지한 것 아니냐며 차라리 클린턴을 우리가 감시하는 편이 나을 것이라며 힐러리 클린턴에 대한 비판적 지지 의사를 표시했다. 그러나 formernadervoter 는 John Nichols의 글이 날카롭지만 그것이 오바마에 대한 지지글로 읽혀져서는 안 된다고 주장하였다. 그는 결국 힐러리 클린턴와 오바마는 정치적 쌍둥이며 이미 대선은 ‘미국 주식회사(corporate America)’의 승리로 귀결되었다고 냉소적으로 말하고 있다.

결국 John Nichols의 글은 자유무역에 대해 노동자의 편을 들며 보다 공정한 무역으로의 선회를 주장하는 정치가의 위선을 폭로하였다는 데 의의가 있을 것이다. 그런 한편으로 개인적으로는 formernadervoter(이 양반도 상당히 마이너이로군요)의 말처럼 그것이 오바마에 대한 지지로 귀결되거나 더 나아가서는 정치적 염세주의로 전락해서는 안 될 것이다. 물론 진보세력의 유의미한 정치적 지지세 확보의 가능성이 지난한 미국에서는 – 그리고 우리나라에서도 – 굉장히 힘든 주문이지만 말이다.

그나저나 노무현은 차라리 솔직했고 초지일관이어서 퇴임 뒤에 인기를 얻는 것인가? 아니면 그런 정치적 태도와는 상관없는 단지 “노간지” 덕분인가?

7 thoughts on “최근 밝혀진 힐러리 클린턴의 위선

  1. jackdawson

    노무현이 당선 되기전에 분명히 한미 FTA 추진 공약을 내세웠다고 알고 있거든요. 근데 정말로 밀어부쳐 버렸네요.

    노무현이 지금 인기 있는것은 많은 이유가 있겠지만, 제가 몇가지 요약하자면요. 이번 인수위가 너무나 웃긴 코메디를 보여줬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유인촌도 너무 심했고, 한반도 대운하나 의료보험 민영화같은것들이 있겠지요.

    당해보니까 알았거든요. 그러니까 전 대통령인 노무현의 인기가 치솟는 것이라고 생각드네요.

    Reply
    1. foog

      저도 노무현이 반사이익(?)을 얻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근데 사실 그 인기라는 것도 웬지 인터넷에서의 약간 오다꾸성이 아닌가 싶은 생각도 듭니다. 현존 정치세력 중 자신의 정치철학을 따르는 정치세력이 씨가 말라버린 희한한 전직 대통령이 되었음에도 인기가 있다고 볼 수 있는 것인지 웬지 아햏햏합니다.

      Reply
  2. jackdawson

    노무현이 당선 되기전에 분명히 한미 FTA 추진 공약을 내세웠다고 알고 있거든요. 근데 정말로 밀어부쳐 버렸네요.

    노무현이 지금 인기 있는것은 많은 이유가 있겠지만, 제가 몇가지 요약하자면요. 이번 인수위가 너무나 웃긴 코메디를 보여줬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유인촌도 너무 심했고, 한반도 대운하나 의료보험 민영화같은것들이 있겠지요.

    당해보니까 알았거든요. 그러니까 전 대통령인 노무현의 인기가 치솟는 것이라고 생각드네요.

    Reply
    1. foog

      저도 노무현이 반사이익(?)을 얻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근데 사실 그 인기라는 것도 웬지 인터넷에서의 약간 오다꾸성이 아닌가 싶은 생각도 듭니다. 현존 정치세력 중 자신의 정치철학을 따르는 정치세력이 씨가 말라버린 희한한 전직 대통령이 되었음에도 인기가 있다고 볼 수 있는 것인지 웬지 아햏햏합니다.

      Reply
  3. jackdawson

    매우 적절히 지적해주신 것 같습니다. 노무현을 따르는 정치세력은 씨도 없이 말라버렸는데, 그가 인기가 있다고 보는것은 좀 아햏햏하지요.

    저도 쉽게 분석이 되지 않네요. ^^:;

    Reply
  4. jackdawson

    매우 적절히 지적해주신 것 같습니다. 노무현을 따르는 정치세력은 씨도 없이 말라버렸는데, 그가 인기가 있다고 보는것은 좀 아햏햏하지요.

    저도 쉽게 분석이 되지 않네요. ^^:;

    Reply
  5. Pingback: foog.com » 한미FTA관련 tweet 들 모음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