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 to Partner With Hedge Funds, PE to Buy Toxic Assets

짧은 글이지만 미재무부의 새 계획의 개요, 시장의 주요참여자들, 그들에 대한 인센티브, 그리고 시장참여자의 AIG 보너스 환수법안에 대한 반감이 잘 묘사되어 있어 소개한다. 앞서의 두 글과 비교해서 읽어보면 흥미로울 것 같다.

US to Partner With Hedge Funds, PE to Buy Toxic Assets

마침내 연방정부가 어떻게 시장 거래를 다시 가동시킬 것인가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을 내놓았다.

미재무부는 기업들이 소위 악성자산을 – 대부분 모기지 담보부증권 – 은행으로부터의 구입을 독려하기 위한 ‘공공-민간 투자 프로그램(public-private investment program)’을 제안했다. 이 프로그램에는 자산담보부 증권도 포함되어 있지만 전체 대출도 포함되어 있다.

이 프로그램은 ‘부실자산 구제 프로그램(Troubled Asset Relief Program)’으로부터 750억 달러에서 1천억 달러에 이르는 금액을 자본 충당할 것이다.  재무부는 성명을 통해 증권 또는 총 모기지의 가격산정은 경매과정을 통해 결정될 것이라고 밝혔다.

헤지펀드와 사모(私募)회사들이 정부가 프로그램이 가동시키는데 의존할 기관들일 것이다. 자산 매니저 블랙록의 CEO 래리 핑크 Larry Fink 는 이미 그의 회사가 자산 떨이에 관심이 있다고 말했다.

“경기침체 이전의 지난 4년 여간 이루어진 수많은 대출이 여전히 시스템 속에 웅크리고 있습니다.” CNBC와의 인터뷰에서 재무장관 티모시 가이스너 Timothy Geithner 가 말했다. “그리고 우리는 은행들이 좀 더 쉽게 대출을 할 수 있도록 만들기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금융 섹터에 중점을 두고 있는 멘돈 캐피털의 포트폴리오 매니저 안톤 슐츠 Anton Schutz 는 HedgeFund.net 에 정부의 프로그램이 여전히 많은 “불확실성(what ifs)”을 지니고 있다고 말했다.
 
슐츠는 또한 기업들의 임원 급여에 90%의 세금을 매겨 민간부문으로부터 TARP프로그램이 50억 달러를 취득하는 역진 현상에 대해서도 우려를 표했다. 그 법은 회사의 구조화금융 본부를 이끌고 있는 AIG의 임원들에 대한 수백만 달러의 보너스에 대한 공공의 분노에 대한 대안으로 제안된 것이다. 이 법은 하원을 통과했고 현재 상원에 계류 중이다.

슐츠는 그러한 법률제정은 사람들이 생계를 위한 소득에 대해 벌을 내리는 퇴행적인 수단이라고 지적했다.

“그리고는 돌아서서 이 계획이 작동하게끔 하는데 있어 바로 그 사람들에게 의존하고 있습니다. 그곳에서 회의론자들을 만날 것입니다.” 그의 말이다.

그러나 슐츠는 이 프로그램이 근본적으로 기업들이 다시금 레버리지를 사용하게끔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본질적으로 그는 정부가 ‘리스크를 부담(risk taking)’하며 자금을 댈 것이라고 말했다.

“필요한 것은 거래가 재개되는 것입니다.” 슐츠의 말이다.

원문보기

4 thoughts on “US to Partner With Hedge Funds, PE to Buy Toxic Assets

  1. 미키맨틀

    왠지 잘 작동이 안 될 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이른바 국유화라는 것을 피한다고 내놓은 방안같은데 좋은 제안은 아닌 것 같네요.
    아무리 봐도 가이스너-서머스 콤비는 오바마의 잘못된 선택같네요.

    Reply
  2. tomahawk28

    뭐랄까, 민간부문에 이익이 많이 돌아가니 국유화 보다 좋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꽤 있나봐요, 반면에 막대한 손해를 연방예금공사가 떠앉아야 하는데요
    https://self-evident.org/?p=502
    위 링크에서 예시로 나온 게 참 친절하고 재미있습니다. 계산이 약간 무식(?)하긴 하지만 가이트너 플랜이 그다지 새로울 것도, 좋을 것도 없음을 보여주는 것 같네요.

    Reply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