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갑제 선생은 예언자인가?

대선전에 조 선생 왈.

닉슨의 자리에 李明博 한나라당 후보를 代入하고, 워터게이트 사건에 BBK 사건을 代入한다면 참고가 될 만한 시사점을 찾을 수 있을 것 같다. 

1. 워터게이트 사건이 터졌음에도 닉슨이 당선되었던 것처럼 BBK 의혹에도 불구하고 李明博 후보가 당선될 가능성이 많다. 문제는 그 다음이다.

2. 李明博 후보와 한나라당은 오는 12월 초에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검찰의 수사 발표가 자신들에게 불리하게 나오면 무조건 이를 부인하고 정치공작으로 몰아갈 수밖에 없다. 李 후보는 자신은 완벽하게 결백하다고 여러 번 공언함으로써 스스로 퇴로를 차단했다. 상당수 유권자들은 李 후보의 문제점에도 불구하고 좌파정권 종식과 경제再生을 명분으로 하여 李 후보를 계속 밀것이다.

3. 李 후보는 당선된 이후 본격적으로 BBK의 진실에 시달리게 될 것이다. 大選이 끝나면 바로 총선 政局으로 이어진다. 모든 反이명박 세력이 이명박=한나라당을 거짓말쟁이로 몰아갈 것이다. 이 시기엔 삼성 비자금 특검이 진행된다. 좌파는 이명박, 한나라당, BBK, 삼성을 부패의 상징으로 그리려 할 것이다. 좌파는 보수언론과 보수단체, 더 나아가서 보수층 전체를 거짓말과 부패 세력으로 규정하려 할 것이다. 이회창 세력도 선명보수정당을 만들어 이명박과 한나라당을 공격할 것이다. 이런 소용돌이 속에서 공천을 둘러싼 갈등이 겹치면 당이 쪼개질지도 모른다.

4. 1974년 11월 상하원 선거에서 공화당이 대패했던 것처럼 내년 4월의 총선에서 한나라당이 大敗할 가능성이 있다. 좌파나 야당이 다수의석을 차지하고 최악의 경우엔 이명박 대통령 탄핵을 의결할지도 모른다.

5. 소멸되어야 할 좌파가 국회, 언론, 대중단체를 중심으로 재결집하여 이명박 정부를 몰아붙이면 햇볕정책의 폐기와 남북관계의 정상화라는 보수층의 염원이 물거품이 될 가능성이 있다. 워터게이트 사건으로 닉슨이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있는 사이에 월남을 잃었던 것처럼.

 
이라고 예언하신 바 있는데 차근차근 읽어보면 이명박 씨가 대통령이 될 것이라는 것을 제외하고 맞은 것 하나도 없다. 적어도 점집은 못차릴 것 같다. 다만 흥미로운 점은 좌파나 야당이 의결할지도 모른다는 “ 대통령 탄핵”이라는 주장을 이제는 스스로 하고 있다는 사실이다.

李明博 대통령은 이제 목숨을 걸어야 한다. 정부가 가진 힘을 법질서 회복에 총동원해야 한다. 그런 결단을 할 용기가 없다면 더 늦기 전에 물러나야 한다. 지금까지 그가 저지른 과오만 해도 정상적인 국가에서는 탄핵감이다. (원문보기)

 
언제나처럼 그의 화법은 씁쓸한 웃음을 안겨준다. 교훈도 한가지 있긴 하다.

“푸는 과정이 틀려도 답만 맞으면 된다.”

8 thoughts on “조갑제 선생은 예언자인가?

    1. foog

      제 생각은 좀 다릅니다. 이 양반이 촛불집회 참가하면 그때가 노망난 때가 아닐까 하는…

      Reply
    1. foog

      한숨이 나오시더라도 담배는 끊으시기 바랍니다. 전 안 피운지 한 10개월 되었는데 왜 피웠던가 하는 생각만 납니다. 🙂

      Reply
  1. beagle2

    좌파에도 우파에도 넋나간 사람들은 조금씩은 다 있지만 우파쪽 사람들에겐 힘이 가까이 있으니 그게 참 서럽고 성가시네요. 우리 옆집 아저씨 내지는 직장 상사가 저딴 소릴 하면 아주 가볍게 한귀로 듣고 흘려주면 그만인데.

    그나저나 담배를 끊으셨다니!! foog님 도대체 못하는 게 뭡니까!!~

    Reply
    1. foog

      담배는 한 5년 안 피워야 ‘끊었다’라고 말할 수 있는 거라 하더만요. 지금은 걍 안 피우고 있는 단계입니다. ㅋㅋㅋ

      Reply
  2. Ikarus

    조갑제 옹도 젊었을때는 나름대로 한 소신 했던 것 같은데 어쩌다 저렇게 엉망이 됐을까요? 하긴 젊었을때의 “소신”이 이제는 “아집”이 되어가고 있는 듯하니 일관성이 있긴 하군요.

    Reply

Leave a Reply